언론보도

  • HOME
  • Community
  • 언론보도


컨슈머뷰티


커커, 11월 19일 킨텍스서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페스티벌’ 개최
영국, 일본, 중국, 말레이시아 등 5개국 헤어 트렌드 쇼 한 자리서 열려




[컨슈머타임스 러브즈뷰티 엄정여 기자] 커커(대표 이철)는 오는 11월 19일 일산 킨텍스에서 세계 각국의 헤어쇼를 관람할 수 있는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페스티벌(Asia Hair Designer Festival, 이하 AHF)’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에서 처음 개최되는 AHF KOREA에서는 세계 헤어 트렌드를 리딩하는 영국과 아시아를 대표하는 일본, 중국(홍콩), 말레이시아, 한국의 유명 아티스트들이 선보이는 헤어쇼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다.

각 국가의 헤어쇼팀은 디렉터 라인업만으로도 기대를 받고 있다.


영국의 유명 Electric 살롱 대표 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크 울리(Mark Woolley), 일본은 시세이
도의 톱 헤어&메이크업 아티스트 타다시 하라다(Tadashi Harada), 중국(홍콩)은 아트디렉터 겸 ?哲 원장 노먼(Norman), 말레이시아는 AHA의 명예회장이며 ‘A Cut of Above’살롱의 대표 위니 루(Winnie Loo), 한국은 국내 최대 규모의 트리코드 아카데미의 박제희 이사가 디렉터를 맡았다.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 AHF는 말레이시아, 태국, 광저우, 마카오, 상해 등 국외에서 항상 진행돼 국내 미용인들이 참여하기 어려움이 많았으나 AHA의 명예회장으로 활동 중인 이철 대표와 커커의 주관으로 11월 한국에서 처음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한편 영국, 일본, 홍콩, 말레이시아, 한국까지 총 5개국의 헤어쇼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AHF 티켓은 AHA-korea.com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2015.11.02


커커, 2015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페스티벌(Asia Hair Designer Festival, AHF) 한국에서 첫 개최




2015.10.21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페스티벌’ 한국서 첫 개최

11월 19일 경기 일산 킨텍스서 화려한 막

김재련 기자 | chic@beautynury.com


커커(대표 이철)가 AHA와 공동 주최로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페스티벌(Asia Hair Designer Festival, 이하 AHF)를 국내에서 처음 개최한다고 밝혔다.

오는 11월 19일 한국에서 처음 개최되는 AHF KOREA는 ‘Modern Day Renaissance’를 주제로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6홀에서 열린다. 주요 일정으로는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컴페티션(Asia Hair Designer Competition)’이 펼쳐진다. 이 경진 대회는 대학부(대학교 재학생), 주니어(미용경력 5년차 미만), 엘리트(미용경력 5년차 이상)까지 총 3가지 부문으로 나뉘어 비슷한 미용 경력을 가진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들이 한 자리에서 실력을 겨루는 자리다.

대회의 주제는 ‘BLOOMING’으로 르네상스 시대 이후 유럽 문화가 부흥을 일으킨 것과 같이 제1회 AHF KOREA의 화려한 개최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 엘리트 대회의 경우 실제 모델을 대상으로 진행돼 더욱 흥미진진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국제 대회인 만큼 시상 내역이 화려하다. 엘리트 GRAND PRIZE의 경우 영국 비달사순 교육권과 국내외 매거진(ESTETICA, CREATIVE HEAD, TOP ART 등) 화보 촬영 기회가 제공되며 주니어 GRAND PRIZE는 로레알 해외 연수권(유럽행)이 제공되는 등 화려한 시상으로 국내 미용인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한편 제1회 AHF KOREA를 주관하는 커커의 이철 대표는 아시아 16개국이 참여하는 AHA(Asia Hair Designer Association,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협회)의 창시자이자 10여년간 한국 미용계를 대표하며 AHA 명예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또한 이 대표와 AHA는 2006년에 제 1회 AHF in Malaysia를 개최한 이후로 태국, 중국의 광저우, 마카오, 상해를 거쳐 2015년 제10회 AHF in Shanghai까지 10년의 역사를 만들고 아시아 최대 규모의 헤어 디자이너 축제로 성장시켰다.

이철 대표는 “AHF를 국내에 소개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 기쁜 마음이다. 국내 미용인들과 미용업계가 모두 국제적인 축제에 참여할 수 있는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회 관련 문의 및 참가 신청은 AHA 홈페이지(http://aha-korea.com)를 통해서 확인 가능하다.


2015.10.21


커커,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페스티벌 ‘국내 최초 개최’
박솔리  |  solri@beautyhankook.com





㈜커커(대표 이철, 이하 커커)가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페스티벌(Asia Hair Designer Festival, 이하 AHF)를 국내에서 처음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에서 처음 개최되는 AHF는 ‘Modern Day Renaissance’를 주제로 오는 11월 19일 목요일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6홀에서 진행된다. 

AHF의 주요 일정으로 ‘Asia Hair Designer Competition(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컴페티션)’이 펼쳐진다. 이 경진 대회는 대학부(대학교 재학생), 주니어(미용경력 5년차 미만), 엘리트(미용경력 5년차 이상)까지 총 3가지 부문으로 나뉘어 비슷한 미용 경력을 가진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들이 한 자리에서 실력을 겨루는 대회이다. 

이번 대회의 주제는 ‘BLOOMING’으로 르네상스 시대 이후 유럽 문화가 부흥을 일으킨 것과 같이 제 1회 AHF KOREA의 화려한 개최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 엘리트 대회의 경우 실제 모델을 대상으로 진행되어 더욱 흥미진진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국제 대회인 만큼 시상 내역이 화려하다. 엘리트 GRAND PRIZE의 경우 영국 비달사순 교육권과 국내외 매거진(ESTETICA, CREATIVE HEAD, TOP ART 등) 화보 촬영 기회가 제공되며 주니어 GRAND PRIZE는 로레알 해외 연수권(유럽행)이 제공되는 등 화려한 시상으로 국내 미용인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한편 제 1회 AHF KOREA를 주관하는 커커의 이철 대표는 아시아 16개국이 참여하는 AHA(Asia Hair Designer Association,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협회)의 창시자이자 10여년간 한국 미용계를 대표하며 AHA 명예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또한 이철 대표와 AHA는 2006년에 제 1회 AHF in Malaysia를 개최한 이후로 태국, 중국의 광저우, 마카오, 상해를 거쳐 2015년 제 10회 AHF in Shanghai까지 10년의 역사를 만들고 아시아 최대 규모의 헤어 디자이너 축제로 성장시켰다.

그리고 2015년 11월 19일 커커와 AHA의 공동 주최로 AHF가 한국에서 처음 개최된다. 이철 대표는 “AHF를 국내에 소개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 기쁜 마음이며 국내 미용인들과 미용업계가 모두 국제적인 축제에 참여할 수 있는 장이 될 것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 대회의 자세한 대회 참가 자격과 참가 신청은 홈페이지를 통해서 가능하며 브랜드 스폰서는 로레알 프로페셔널 코리아, 시세이도 프로페셔널, 아모스 프로페셔널, 시비너스 그리고 미디어 스폰서는 영국 CREATIVE HEAD 매거진, 대만 TOP ART 매거진, 한국 ESTETICA 매거진이 함께한다. 

< 저작권자 ? beautyhankook.wow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네이버 뉴스스탠드, 페이스북, 트위터에서 한국경제TV를 바로 만나보세요
Copyright ? 한국경제TV(www.wow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5.09.04



‘2015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페스티벌(AHF)’ 오는 11월 19일 한국서 첫 개최
커커 이철 대표 주관…16개국 참여하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헤어 디자이너 축제




[컨슈머타임스 러브즈뷰티 엄정여 기자] 커커(대표 이철)가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페스티벌(Asia Hair Designer Festival)를 국내에서 처음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한국에서 처음 개최되는 AHF는 ‘모던 데이 르네상스(Modern Day Renaissance)’를 주제로 오는 11월 19일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6홀에서 진행된다.
 
AHF의 주요 일정으로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컴페티션(Asia Hair Designer Competition)’이 펼쳐진다.
 
이 경진 대회는 대학부(대학교 재학생), 주니어(미용경력 5년차 미만), 엘리트(미용경력 5년차 이상)까지 총 3가지 부문으로 나뉘어 비슷한 미용 경력을 가진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들이 한 자리에서 실력을 겨루는 대회이다.

이번 대회의 주제는 ‘블루밍(Blooming)’으로 르네상스 시대 이후 유럽 문화가 부흥을 일으킨 것과 같이 제1회 AHF KOREA의 화려한 개최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 엘리트 대회의 경우 실제 모델을 대상으로 진행돼 더욱 흥미진진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국제 대회인 만큼 시상 내역도 화려하다. 엘리트 그랑프리(GRAND PRIZE)의 경우 영국 비달사순 교육권과 CREATIVE HEAD, TOP ART 등 국내외 매거진 화보 촬영 기회가 제공되며, 주니어 그랑프리(GRAND PRIZE)는 로레알 해외 연수권(유럽행)이 제공되는 등 화려한 시상으로 국내 미용인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한편 제1회 AHF KOREA를 주관하는 커커의 이철 대표는 아시아 16개국이 참여하는 AHA(Asia Hair Designer Association, 아시아 헤어 디자이너 협회)의 창시자이자 10여 년간 한국 미용계를 대표하며 AHA 명예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또한 이철 대표와 AHA는 2006년에 제1회 AHF in Malaysia를 개최한 이후로 태국, 중국의 광저우, 마카오, 상해를 거쳐 2015년 제10회 AHF in Shanghai까지 10년의 역사를 만들고 아시아 최대 규모의 헤어 디자이너 축제로 성장시켰다. 

그리고 드디어 오는 11월 19일 커커와 AHA의 공동 주최로 한국에서 처음 AHF를 개최한다.

이철 대표는 “AHF를 국내에 소개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 기쁘다”며 “국내 미용인들과 미용업계가 모두 국제적인 축제에 참여할 수 있는 장이 될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 대회의 자세한 대회 참가 자격과 참가 신청은 http://aha-korea.com을 통해서 가능하며 브랜드 스폰서는 로레알프로페셔널코리아, 시세이도프로페셔널, 아모스프로페셔널, 시비너스이다.

미디어 스폰서는 영국 CREATIVE HEAD 매거진, 대만 TOP ART 매거진, 한국 ESTETICA 매거진이 함께한다. 

[사진 = 커커] 


2015.09.04

AHA. Asia Hair designer Association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148길 19 │ TEL: 02-543-2326 │ 대표 : 이승철 | 사업자 등록번호 : 211-86-62084

Copyright © 2014 AHA. Asia Hair designer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